배다혜 ‘오페라의 유령’, 안혜경, 이효리 덕분에 파양극 ‘비디오스타’의 김영희♥윤승열, 결혼 후 첫 동반 예능 출연, 김호영, 집 드레스룸,

 김영희♥윤승여 결혼 후 첫 예능 출연

김영희 윤승열 남편 부인이 텔레비전의 첫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에 공동 출연 해, 신혼 생활을 공개한다.

오늘(16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의 ‘비디오스타’는 ‘아이캔두잇’! 「유캔두잇!」미라클 특집에서 김영희, 윤승열, 김호영, 배다혜, 안혜경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김영희는 올해 1월 열 살 연하의 남편 윤승열과 결혼해 달콤한 신혼생활을 하고 있다. 이날 함께 비스를 찾은 두 사람은 첫 만남부터 결혼 후 시댁과의 얘기까지 진솔한 입담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영희는 남편 때문에 행복해 을 숨기고 있다고 고백해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남편 윤승열이 자신의 어두운 모습을 보고 관심을 갖는 것을 알고 행복을 감추려고 노력한다고 했다. 김영희는 윤승열이 들어오는 소리가 들리면 일부러 불을 끄고 기분 나쁜 척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그런 김영희를 본 남편 윤승열은 마음을 풀어주기 위해 노력했다고 한다.

또 김영희는 남편에게 가장 듣기 싫은 말을 괜찮니?라며 모두를 의아해했다. 평소에는 괜찮지만 열 살 연하의 남편이 듣는 걸 좋아하지 않는다고 했다. 윤승열은 김영희와 함께 산책할 때 무릎이 괜찮냐고 묻기도 하고, 차가운 음료수를 마시면 시린 사람이 걱정돼 괜찮냐고 묻기도 한다는데. 스튜디오를 폭소케 한 김영희 윤승열 부부의 찰떡궁합인 비디오 스타로 확인할 수 있다.

비디오 스타 김호영 학창시절 선배들이 따라다녔던 여자로 오해

김호영이 고교 재학 당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6일 방송되는 MBC Every1의 ‘비디오스타’는 ‘아이캔두잇’! 유캔두잇! 미라클 특집이 진행되며 김영희 윤승열 김호영 배다혜 안혜경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비디오 스타 녹화에서 김호영은 학창 시절 선배들이 자신을 따라다녔다는 일화를 전했다. 당시 남자 고교에서 연극반 활동을 했던 그는 여자 역할도 함께 해야 했는데. 여자 역으로 공연을 한 뒤 학교 선배가 김호영을 여자로 오해해 연락처를 알려고 했다고 한다.
게다가 김호영은 성인이 되어서도 여자 연기를 잘하기로 유명해졌음을 고백하며 당시 보여줬던 여자 역할의 연기를 재연했다.

이어 김호영은 방송에서 처음으로 자신의 드레스룸을 공개했다. 김호영은 평소 색다른 스타일과 화려한 패션 아이템으로 출연하는 방송마다 눈길을 끈 적이 있다. 그의 드레스룸은 다양한 스타일의 옷과 액세서리가 품목별로 갖추어져 있어 옷가게 같은 느낌을 풍긴다.

그는 자신의 패션 아이템 중 일부를 가져와 스튜디오에서 직접 코디하는 법을 선보였다. 출연진과 함께하는 김호영의 코디법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비디오스타’는 김영희의 재치있는 입담과 남편의 달콤한 신혼 콤비를 발굴한 고퀄리티 정통 토크쇼로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비디오 스타 배다혜, 오페라의 유령 완벽 소화

‘비디오스타’ 배다혜가 출연진의 기립박수를 불러일으킨 무대를 공개한다.

16일에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의 「비디오 스타」에는 김영희, 윤승열, 김호영, 배다혜, 안혜경이 출연해 「아이 캔두잇!」에 출연했다. 「유캔두잇!」미라클 특집이 행해지는 가운데, 가수 배다혜가 장기자랑을 할 예정이다.
이날 연세대 성악과를 졸업하고 성악 인재로 이름을 날린 배다혜는 녹슬지 않은 성악 실력을 선보였다. 방송에서 제대로 된 성악곡을 보여준 적이 없어 아쉬웠다고 아리아의 카덴차를 선보였는데.

이 말을 들은 김호영은 열심히 안 하는 느낌인데 잘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출연자들의 앙코르 요청이 쇄도했고 그 자리에서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넘버인 The Phantom Of the Opera를 완벽하게 소화해 기립박수와 함께 찬사를 받았다.

또, 배다혜는 솔로 가수로서 낸 첫 디지털 싱글 「왜 그대가」의 라이브 스테이지를 처음으로 선보였다. 어떻게 너는 2011년 발매된 팝 발라드 곡으로 발매 당시 아이유와 순위를 다툴 정도로 인기를 끌었던 곡이다.
음원 발표 후 방송 활동을 하지 않았기 때문에 라이브 무대는 선보인 적이 없다고 한다. 배다혜는 10년 만에 처음 불러졌음에도 불구하고 변함없는 실력을 선보여 모두를 감탄케 했다. 독특한 음색이 특징인 배다혜의 무대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배다혜는 상대에게 고백시킨다 유혹의 기술을 공개했다. 마음에 드는 상대에게 기분 좋은 칭찬을 해주는 것.

뿐만 아니라 배다혜의 절친한 친구인 게스트들의 생생한 증언이 이어졌는데 배다혜가 즐겨 입는 긴팔 옷을 이용한 여성스러운 손놀림과 목을 가다듬는 소리가 그 비법이라고 설명했다.
MC 박소현은 배다혜의 유혹의 기술을 섣불리 흉내내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배다혜의 무대와 숨은 비디오 스타로 볼 수도 있다.
‘비디오스타’ 안혜경, 이효리 덕분에 입양된 이야기

안혜경이 기상캐스터 활동 당시 인기를 고백했다.

16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의 비디오 스타는 김연희 윤승열 김호영 배다혜 안혜경이 출연하고 아이 캔 두잇!과 함께 출연했다. 미라클 특집이 펼쳐지는 가운데 배우 안혜경이 다양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미남 기상캐스터 출신인 안혜경은 활동 당시의 인기를 설명했다. 아무 말 대잔치만 하면 다 이루어졌다고. 미니홈피에 일상을 남겨놓고 먹고 싶은 음식을 적으면 다음 날 기상센터로 음식이 배달된다고 한다. 안혜경은 당시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
반면 안혜경은 애견과 개를 1마리씩 키우는데 애완견 럭키를 키우게 된 것은 이효리 때문이라며 호기심을 불러일으켰다. 여러 차례 파양돼 안락사를 하루 앞둔 럭키를 이효리가 안혜경에게 소개했다고 한다.
안혜경은 럭키를 보자마자 나여야겠다 싶어 입양을 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또 자신이 아플 때는 참아도 애완동물은 바로 병원으로 데려가고, 자신은 즉석식품을 먹어도 애완동물의 음식은 좋은 것으로 먹여준다며 애완동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안혜경은 예전에 사귀던 연하의 남자친구에게 세대차를 느끼는 순간에 신조어를 모를 때라고 말했다. 남자친구가 신조어의 의미를 묻자 궁금하긴 하지만 검색해 보기 전에는 결코 몰랐다고 했다. 진행자 박소현이 알고 있는 신조어를 하나씩 말하자 안혜경은 박소현에게 “연하를 만날 수 있겠다”며 연하와의 만남을 권유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안혜경의 다양한 매력은 비디오 스타에서 볼 수 있다.

아이 캔 두잇!미라클 특집으로 김영희 윤승열 김호영 배다혜 안혜경이 출연하는 MBC 에브리원의 비디오 스타는 오늘(16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